[인베스트 바이오]일동제약, R&D 비용 급증...“신약개발 회사로 변모”
  • 일동제약, 3년 새 R&D 비용 500억 → 1000억
    씨젠, 분자진단시장 경쟁 심화...실적하락 불가피
    한올바이오파마, 미국 임상 재개 불투명...목표가 하향
  • 등록 2021-09-18 오전 8:00:47
  • 수정 2021-09-18 오전 8:00:47
[이데일리 김지완 기자] 한 주(9월13일~9월17일) 국내 증권사에서 발간한 주요 제약·바이오 보고서다.

일동제약 본사 전경(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 3년 새 R&D 비용 2배↑

상상인증권은 지난 17일 ‘일동제약, R&D 중심 제약사로 기업 정체성이 변화하고 있다’는 제목으로 보고서를 냈다.

하태기 연구원은 “일동제약 경영전략에 큰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면서 “지난해 신약개발로 과감하게 경영전략을 바꿨다. 작년부터 R&D 조직변화와 R&D비용 증액 등을 추진하고 있다. 자금지출규모, 조직변화, 신약 파이프라인 수 증가로 기업성격이 확연히 바뀌는 모습이다”고 말했다.

일동제약은 지난해 전체 매출액에서 전문의약품 52%, 일반의약품·헬스케어 47%의 비중을 보였다. 일동제약은 연구개발비용은 2018~2019년 연 500억원대, 지난해는 786억원였고 올해는 960억~1000억원대에 이를 전망이다. 일동제약의 올 상반기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비용은 17.6%였다.



그 결과 일동제약은 1개의 당뇨병 파이프라인이 독일에서 임상 1상을 진행하고 있고, 연내 비알콜성간암(NASH) 치료제 파이프라인 1개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1상 임상시험계획(IND)를 신청할 계획이다.

하 연구원은 “일동제약과 같은 중형제약사가 대형제약사로 가려면 결국 외부 상품매출을 늘려야 하는데 상품매출로 외형은 키울 수 있지만 이익에 보탬이 안된다”면서 “일동제약은 여기서 신약개발의 길로 방향을 잡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성공이 보장되지 않지만 반드시 가야할 길로 들어선 일동제약의 변화에 긍정적인 시각으로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상상인증권은 일동제약(249420)에 대해 투자의견은 ‘중장기 주가상승’으로 목표주가는 22만원을 유지했다.

씨젠, 분자진단시장 경쟁 심화...실적 하락 불가피

한화투자증권은 지난 15일 ‘씨젠, 분자진단계의 오랜 강자’라는 제목으로 보고서를 냈다.

김형수 연구원은 “선진국 분자진단시장 내 경쟁심화로 인한 평균판매가격(ASP) 하락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날 한화투자증권은 씨젠의 3분기 매출액은 3131억원, 영업이익은 1506억원을 전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2%, 28.2% 각각 줄어든 수치다.

다만 2분기보단 3분기 실적이 나을 것으로 내다봤다. 김 연구원은 “2분기 말부터 주력시장 내 변이 바이러스 확산으로 2분기보다는 진단검사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면서 “신흥시장의 분자진단 장비 매출 또한 견조한 흐름을 나타낼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이날 한화투자증권은 씨젠(096530)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9만1000원을 제시했다.

한올바이오파마, 미국 임상 재개 불투명...목표가 하향

신영증권은 지난 15일 ‘한올바이오파마, 파이프라인 우려는 기대감으로’ 제목으로 보고서를 냈다.

이명선 연구원은 “희귀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후보물질 HL161의 임상개발은 미국보다 중국이 순항 중”이라면서 “미국 임상은 재개가 내년으로 밀리면서 개발 일정이 다소 모호해졌다”고 진단했다.



HL161의 미국 임상은 연초에 콜레스테롤 수치 상승 등의 부작용으로 중단됐다. 다만 지난 6월 이뮤노반트에서 관리 가능한 부족이라 판단해 임상 재개를 결정했다. 반면 중국 임상은 하버바이오메드를 통해 순항 중이다. 기존 4개의 적응증 가운데 시신경척수염과 중증근력증은 내년 중국 품목허가신청(BLA) 신청이 가시화됐다. 또 연내 신규 만성염증성 신경병증과 천포창 임상을 추가해 개발에 더욱 집중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HL161 미국 임상 재개 일정의 불확실성을 반영해 파이프라인 가치를 20% 할인한다”면서 “이에 목표주가를 12% 하향한다”고 밝혔다.

이날 신영증권은 한올바이오파마(009420)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기존 4만9000원에서 4만2000원으로 낮췄다.

김지완 기자 2pac@edaily.co.kr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