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올리패스 “비마약성 진통제 OLP-1002, 호주 임상2a상 2단계 투약 순항 중”
  • 등록 2022-10-12 오전 8:29:33
  • 수정 2022-10-12 오전 8:29:33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올리패스(244460)는 비마약성 진통제 신약 OLP-1002의 호주 임상2a상 2단계 시험의 투약이 지난달 말 개시돼 지금까지 3명의 환자에 대한 투약이 이뤄졌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진행 중인 임상2a상 2단계 시험은 ‘위약대조 이중맹검’ 평가 방식이다. 시험에 참여하는 관절염 통증 환자들은 1㎍(마이크로그램) OLP-1002, 2마이크로그램 OLP-1002 혹은 위약을 단회 투약받은 후 6주에 걸쳐 통증의 변화를 추적받게 된다.

현재까지 투약이 이루어진 3명의 환자 중 2명의 환자에서 통증의 감소가 뚜렷했다. 나머지 환자 1명에 대한 통증 데이터는 입력되지 않은 상태라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위약대조 이중맹검 평가 방식으로 진행되는 2단계 시험은 최대 90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최초 30명의 환자들에 대한 효능 평가가 완료되는 시점에 효능에 대한 중간 통계 평가를 실시할 예정이다.

올리패스 관계자는 “중간 통계 평가는 내년 3~4월에 가능할 것”이라며 “2단계 평가는 호주 내 5개의 임상기관에서 진행되고 있는 만큼 중간 통계 평가 시점은 앞당겨질 수도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감

의과대학 입학정원 증원 어떻게 생각하세요?

필요하다

134명( 82% )

불필요하다

29명( 17% )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기사 무단전재, 재배포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