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브릿지바이오, 480억 원 규모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정
  • 전환우선주 474만1440주 발행...주당 1만250원
  • 과제 가속화 및 역량강화 목적...운영자금 조달
  • 등록 2022-05-24 오전 9:00:18
  • 수정 2022-05-24 오전 9:00:18
[이데일리 김진호 기자]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288330)는 운영자금 조달을 목적으로 약 486억 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을 공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제공=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이번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투자자를 대상으로 전환우선주(CPS) 474만1440주를 발행한다. 발행가액은 기존 주가에서 10% 할인된 1만250원이다. 증권사와 자산운용사, 벤처캐피탈 운용 펀드 등으로 구성된 제3자 배정 대상자는 약 30여 곳에 이른다.

회사가 이번에 신규 발행하는 전환우선주는 전환가격 조정약정(리픽싱 조항)이 포함됐으며, 최초 발행가액의 70% 까지 전환가격이 조정될 수 있다. 납입은 오는 5월 31일과 6월 30일 2회에 걸쳐 진행되며, 보호예수 기간은 1년이다.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신규 조달한 자금으로 자체 발굴 및 글로벌 임상 개발 과제들의 진전을 가속화하는 동시에, 연구개발 역량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며 “글로벌 상업화 단계 바이오 기업으로 도약해 투자자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사업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2021년부터 2025년까지 사업 성장기로 지정한 뒤,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신약 허가(NDA) 1건 획득과 글로벌 임상 단계 파이프라인 7개 구축을 주요 목표로 설정해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김진호 기자 twok@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