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시지바이오,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현장에 폼드레싱 ‘이지폼’ 기부
  • 등록 2022-12-05 오전 10:30:09
  • 수정 2022-12-05 오전 10:30:09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시지바이오는 최근 인도네시아의 상처 및 장루 실금 전문간호사 협회인 WOCARE(Wound Ostomy Continence Care)와 인도네시아 치안주르(Cianjur)에서 발생한 지진 피해자들의 치료를 위해 상처 관리에 사용하는 비점착성 폼드레싱 제제인 이지폼(EASYFOAM)을 기부했다고 5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WOCARE 소속 간호사가 치안주르 지진으로 인해 발생한 부상자에게 이지폼을 사용하기 위해 제품을 개봉하고 있다. (사진=시지바이오)
이번 기부는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1일 인도네시아 서자바주 치안주르 지역에서 규모 5.6의 지진이 발생해 321명이 숨지고 약 8000여명의 부상자와 7만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한 상황 속에서 이들의 상처 치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진행됐다.

기부된 물품은 치안주르에 위치하고 있는 응급구호 텐트에 빠르게 전달되어 부상자들의 급성 상처 관리를 위해 사용됐다.

이지폼은 반투과성 폴리우레탄 필름과 삼출물을 흡수하는 흡수층인 폴리우레탄 폼으로 구성돼 있다. 폴리우레탄 필름은 반투과성으로 수분 증발을 조절해 주며, 폴리우레탄 폼은 창상 부위의 삼출물을 적절히 흡수해 상처 부위를 촉촉하게 유지함으로써 상처 보호 뿐만 아니라 빠른 상처 치유와 흉터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특히 이지폼은 베인 곳, 까진 곳, 찰과상, 화상(1~2도), 수술창, 당뇨성 궤양 등에 사용이 가능해, 지진으로 인해 발생한 다양한 급성 상처에 광범위하게 활용될 수 있다.

시지바이오는 2019년 인도네시아 소방관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의료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2021년에는 인도네시아 내 7개 병원 13명의 의료진들에게 방호복, 마스크, 보습제 등 화상 치료에 필요한 구호물품을 전달하는 등 인도네시아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해 꾸준한 기여를 해 왔다.

유현승 시지바이오 대표는 “이번 지진 사태에 대해 인도네시아 국민들의 아픔에 깊이 공감한다. 이지폼 기부를 통해 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치안주르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