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루닛케어, 아주대와 '암 내비게이션' 구현 MOU 체결
  • 등록 2024-05-21 오전 9:59:00
  • 수정 2024-05-21 오전 9:59:00
[이데일리 김승권 기자] 암환자 맞춤형 관리 플랫폼을 제공하는 헬스케어 기업 루닛케어와 경기도 지역암관리사업 권역기관인 아주대학교병원 경기지역암센터가 암 치료 및 서비스 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양측은 협약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암 정보의 구축 및 확산 △전인적인 암 경험자 케어를 위한 서비스 구현 △암 관리 사업 및 연구에서의 협력 등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루닛케어,아주대병원 암센터 CI
이번 MOU 체결로 암환자와 보호자들이 암 여정 단계별로 필요한 시기에 적절한 정보와 보건·복지 서비스에 접근이 용이하도록 하였으며, 궁극적으로는 암으로 인한 영향을 최소화하고 삶의 질을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은수 루닛케어 대표는 “암환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경기지역암센터로 지정된 아주대병원과 같은 선도적인 의료 기관과의 협력은 매우 가치 있는 일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는 암환자들에게 맞춤형 관리를 제공하고, 정확하고 필요한 정보를 시기적절하게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석준 센터장은 “우리 기관은 암관리사업 거점 기관으로 암 예방부터 치료 이후까지 전 주기에 걸쳐 양질의 진료와 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역사회 건강증진에 이바지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복잡하고 다양한 어려움을 가진 암환자의 특성을 고려하여, 의료기관 밖에서의 정보가이드 역할과 서비스 접근성 향상에 있어 루닛케어에서 제공하는 디지털 플랫폼이 하나의 좋은 방안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루닛케어(Lunit CARE)는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328130)이 암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원스톱 서비스를 표방하며 2022년 10월 런칭한 회사다. 암환자들에게 검증된 근거 기반의 정보를 사용해 암을 극복하려는 노력을 선도하는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2022년 3월 시범 운영을 시작해 현재(2024년 5월 기준)는 3만7,000여 명의 암 환자와 보호자를 회원으로 두고 있다.

마감

의과대학 입학정원 증원 어떻게 생각하세요?

필요하다

134명( 82% )

불필요하다

29명( 17% )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기사 무단전재, 재배포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