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강스템바이오텍, 바이오 인공장기 개발 가속화
  • 인공장기 혈관 생착기술 확보, 인공간 개발 추진
  • 서을대 산학협력단과 기술이전 계약 체결
  • 줄기세포 배양해 바이오 인공 장기 개발 도전
  • 등록 2021-10-05 오전 10:22:17
  • 수정 2021-10-05 오전 10:22:17
[이데일리 송영두 기자] 강스템바이오텍은 인공장기 제조 기술(발명의 명칭: 앱타머를 이용한 고기능성 인공 장기 제작 방법) 에 대해,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바이오 인공 장기 기술은 현재 보유중인 줄기세포 기술과 융합한pipeline으로서 오가노이드와 함께 강스템바이오텍(217730)의 핵심 개발 분야로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공 장기 바이오 기술은 줄기세포를 3차원 바이오 인공 지지체에 배양하여 다양한 방식으로 신체 구성 장기 대체 기기를 제작하는 기술이다. 장기 이식은 거의 모든 장기를 대상으로 이루어지고 있지만 기증자 부족으로 많은 환자들이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시장조사기관 글로벌마켓인사이트에 따르면 세계 인공장기 시장 규모는 지난 2018년 약 20조원(171억달러)에서 연평균 8.9% 성장해 오는 2025년 35조원(309억달러)로 성장할 전망이다.

간이나 폐와 같은 복잡한 혈관구조를 필요로 하는 경우에는 이종장기 또는 바이오 인공장기를 이용해 연구개발이 추진되고 있다. 하지만 현재 최첨단 면역억제 기술이 모두 동원된 형질전환 동물의 탄생에도 불구하고, 면역거부반응과 혈액응고 문제를 극복할수 있는 기술은 아직 개발되지 않고 있다. 해당기술을 현실화시키기 위해서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는 핵심기술 개발이 절실한 실정이다.

이번 강스템바이오텍에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한 기술은 안정적인 혈관생착을 통해 인공장기이식의 가장 큰 문제점 중의 하나인 혈전생성이슈를 극복할 수 있는 기술이다. 간 또는 폐조직과 같은 복잡한 혈관구조를 필요로하는 인공장기개발에 있어서 핵심적인 기술로서 활용될 수 있다.

본 기술에 사용되는 CD31-Aptamer코팅기술은, 기존의 항체코팅 기술과 대비하여 현저한 혈관내피세포 생착효과를 나타내며, 비용과 안정성 측면에서도 사업화에 유리한 특징을 가진 물질로서, 강스템바이오텍은 본기술 확보를 기반으로 하여 향후 바이오 인공장기 개발에 본격적으로 착수할 예정이다.

이승희 글로벌 R&D센터 연구소장은 “본 기술은 고도의 복잡성을 요하는 인공간과 같은 바이오 인공장기의 성공적인 사업화를 위해 중요한 기술로서 활용될 예정”이라며 “당사에서 보유하고 있는 universal stem cell 플랫폼 기술과 접목했을 때, off-the-shelf 개념의 인공장기 개발이 가능해 시너지효과를 통해 성공적인 사업화 진출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감

의과대학 입학정원 증원 어떻게 생각하세요?

필요하다

134명( 82% )

불필요하다

29명( 17% )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기사 무단전재, 재배포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