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아이진, 코로나19 다가 백신 정부과제 선정 및 협약 체결
  • 신규 변이주 대응 가능한 다가 코로나 백신 개발
  • 2년간 총 130억원 규모 연구 진행
  • 등록 2022-05-24 오전 11:01:23
  • 수정 2022-05-24 오전 11:02:08
[이데일리 김진호 기자]아이진(185490)은 보건복지부 산하 보건산업진흥원에서 지원하는 ‘다가 코로나19 mRNA 백신 개발’ 정부과제에 선정돼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제공=아이진)


이번 과제는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 개발 정부지원 프로젝트 중 ‘신변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mRNA 백신 임상지원’ 분야에 해당한다. 아이진은 mRNA 백신 개발 분야에서 회사와 협업해온 서울대와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등과 함께 이번 정부과제를 수행할 계획이다.

아이진 등 공동 연구진은 mRNA 기반 코로나19 예방백신의 반복 접종과 소아 접종이 가능하도록 추가적인 안전성을 확보하는 연구와 새롭게 발생할 수 있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응할 수 있도록 다가 mRNA 백신 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는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회사는 2022년 4월부터 2024년 3월까지 2년간 연간 50억원씩 총 100억원의 지원금을 수령할 예정이다. 여기에 회사 자체적으로 30억원을 추가 투자해 총 130억원 규모의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아이진 관계자는 “이번 과제는 2종류 이상의 타깃 mRNA를 동시에 투여할 수 있는 다가 mRNA 백신 개발을 목표로 삼고 있다”며 “코로나19, 사스(SARS), 메르스(MERS) 등 여러 바이러스성 감염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다가 mRNA 기반 백신 플랫폼을 확립할 수 있는 과제라는 점에서 상당히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진은 mRNA 기반 코로나-19 예방백신 ‘EG-COVID’를 개발하여 임상 1/2a상을 진행하고 있다. EG-COVID는 해외 제약사가 활용한 지질나노분자(LNP) 대신 아이진의 양이온성리포좀을 전달체로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