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압타바이오, 경구형 코로나19 치료제 中 특허 취득
  • 미·일·러 등 세계 주요국 특허 취득 완료
    아이수지낙시브 등 주요 파이프라인에 적용
  • 등록 2022-08-02 오전 11:17:26
  • 수정 2022-08-02 오전 11:17:26
[이데일리 나은경 기자]난치성 항암치료제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 개발업체 압타바이오(293780)는 경구용 의약품 개발을 위한 중국 특허를 취득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에 이어 호주, 캐나다, 러시아, 일본,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이번 중국 특허를 취득함으로써 압타바이오는 경구용 의약품 개발을 위한 세계 주요국 특허 취득을 완료했다.

이번에 취득한 경구용 치료제 특허는 의약품 활성 성분이 장기간 분해되지 않고 안정성을 갖춰 장기 저장의 안정성을 높이고 제조의 용이성을 높인 제재 특허다. 해당 기술을 생체내 약리 활성의 안정화 및 경구용 흡수율을 향상시켜 경구용 치료제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압타바이오는 이 특허를 회사의 핵심 신약 후보물질인 ‘아이수지낙시브’(APX-115)의 경구형 코로나19 치료제뿐 아니라 당뇨병성 신증, 비알코올성 지방간 치료제 등 주요 파이프라인에 적용하고 있다.

아이수지낙시브는 회사의 ‘녹스(NOX) 저해제 발굴 플랫폼’을 기반으로한 혁신 신약 후보 물질 중 하나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세포 내 침투를 저해해 감염 저지 △감염된 세포 치료 효과 △폐렴 및 폐 섬유화 치료 기능을 입증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지난 29일에는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임상 2상에서 유의성을 입증함으로써 글로벌 빅10 제약사 모두와 기술수출을 협의 중이다.

압타바이오 관계자는 “유럽에 이어 중국 특허를 취득함으로써 세계 주요국 특허를 취득하게 됐다”며 “‘아이수지낙시브(APX-115)’를 기반으로 경구형 코로나19 치료제뿐 아니라 다양한 질병의 치료제 개발에 박차를 가해 당사의 핵심 플랫폼 가치가 높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이수지낙시브와 동일 물질로 개발 중인 경구형 코로나19 치료제는 현재 임상 2상을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