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레이저옵텍 1천만불 수출탑...이창진 대표 “글로벌 톱3 목표”
  • 매출액 작년 187억서 올해 300억 이상 기대
  • 내년 코스닥 상장 통해 글로벌 톱3 도약 목표
  • 등록 2022-12-05 오후 1:44:16
  • 수정 2022-12-05 오후 1:55:44
[이데일리 유진희 기자]의료용 레이저 전문기업 레이저옵텍은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59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10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59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1000만불 수출의 탑’ 수상한 레이저옵텍의 이창진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레이저옵텍)


수출의 탑은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연간 수출액을 집계해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에 기여한 기업에 주는 상이다. 레이저옵텍은 2019년에 ‘500만불 수출탑’을 받은 데 이어 3년 만이다.

미국 시장 등 주요 시장에서 꾸준한 투자가 빛을 발하며 수출을 견인한 결과다. 이 덕분에 작년 187억원이었던 레이저옵텍의 매출액은 올해 300억원을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창진 레이저옵텍 대표는 “1000만불 수출탑 수상은 피부용 의료 레이저 단일품목으로 이뤄낸 성과라서 더욱 값진 의미가 있다”며 “연말 코스닥 상장 준비를 신호탄으로 5년 내 글로벌 톱3의 의료용 레이저 업체로 성장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00년 설립된 레이저옵텍은 2020년 기술력과 잠재력을 인정받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됐다. 레이저옵텍의 의료용 레이저 장비는 현재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50여 국가에서 사용되고 있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