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휴젤, 차석용 신규 기타비상무이사 영입…오는 30일 정기주총 소집
  • 9일 이사회서 기타비상무이사 후보 의결…정기주총에 선임 안건 상정
  • 국내 10대그룹 계열사 최장수 최고경영자 기록
  • 등록 2023-03-09 오후 3:35:59
  • 수정 2023-03-10 오전 6:48:38
[이데일리 신민준 기자] 휴젤(145020)이 LG생활건강을 18년간 이끌었던 차석용 전 부회장을 영입한다. 차 전 부회장은 국내 10대 그룹 계열사에서 가장 오래 자리를 지킨 최고경영자(CEO)라는 신기록을 세운 인물이다.

차석용 전 LG생활건강 대표이사 부회장. (사진=LG생활건강)
휴젤은 9일 이사회를 열고 차 전 부회장을 기타비상무이사 후보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휴젤은 오는 30일 제22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차 전 부회장의 기타비상무이사 선임 안건을 상정한다.

이사 후보로 추천된 차 전 부회장은 지난 2005년부터 지난해까지 18년간 LG생활건강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차 전 부회장은 경영에 나선 이후 17년 연속 성장이라는 기록을 세워 기업의 실질적 성장을 이끈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차 전 부회장이 LG생활건강을 이끈 동안 매출은 9배, 영업이익은 22배 이상 성장했다.

특히 차 전 부회장은 씨앤피(CNP) 화장품, 피지오겔, 코카콜라 음료 등 전략적인 기업 인수합병을 통한 사업 포트폴리오 확대와 중국, 북미, 일본 등 기업의 글로벌 시장 확대를 성공적으로 이끌며 탁월한 기업 경영 능력을 입증해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차 전 부회장은 LG생활건강 외에도 한국P&G 총괄사장과 해태제과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휴젤 관계자는 “차 전 부회장은 다양한 사업 비즈니스를 성공적으로 완수하며 뛰어난 사업 역량을 인정받아온 만큼 기존 이사회와 함께 글로벌 성장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휴젤의 외형 확대와 내실 강화를 위한 다각도의 노력을 통해 주주 가치 제고에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감

의과대학 입학정원 증원 어떻게 생각하세요?

필요하다

134명( 82% )

불필요하다

29명( 17% )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기사 무단전재, 재배포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