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엠디뮨, ‘세포유래베지클' 관련 기술 국제엑소좀학회지 게재
  • 등록 2023-01-04 오후 5:55:08
  • 수정 2023-01-04 오후 5:55:08
CDV의 세포 내 흡수에 대한 공초점 현미경 이미지(빨간색:CDV, 녹색:세포질, 파란색:세포핵). UCMSC-CDV가 BT549 세포 내에 효과적으로 흡수됨을 알 수 있다. (자료=엠디뮨)


[이데일리 나은경 기자] 바이오드론 플랫폼 개발기업 엠디뮨은 오스트리아 파라셀서스 의과대(PMU)와 2년여 공동연구로 세포유래베지클(CDV) 생산기술에 대한 바이오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GMP) 프로세스를 확립하고 국제엑소좀학회지에 논문을 발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연구논문은 ‘GMP-compliant manufacturing of biologically active cell-derived vesicles produced by extrusion technology’라는 제목으로, 국제엑소좀학회에서 발행하는 SCI급 저널인 ‘저널 오브 엑스트라셀룰러 바이올로지’에 게재됐다.

CDV는 세포외소포(EV)의 일종으로 줄기세포, 암세포, 면역세포 등 다양한 인체 세포를 압출해 생산된다. 입자의 모양이나 크기, 생화학적 성질이 EV와 매우 유사하지만 생산수율은 EV 대비 10~100배 이상 높아 세포로부터 생체친화적 나노베지클을 얻을 수 있는 최적의 플랫폼으로 평가받고 있다. 엠디뮨은 CDV를 생산하는 원천 특허기술을 통해 차세대 약물전달기술 바이오드론(BioDrone™)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

이번에 발표된 논문에서 엠디뮨은 기존 실험실 수준에서 수행되던 압출공정의 스케일을 수백배 이상 증가시켜 GMP 수준에서 구현할 수 있는 줄기세포 압출 생산 공정을 확립했다.

엠디뮨은 앞서 서울대, 인하대, 이화여대 등 여러 연구팀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바이오드론 플랫폼의 치료 효과를 입증해 다수의 논문들을 발표했다.

오승욱 엠디뮨 CSO는 “이번 연구로 초기 GMP 생산공정을 확립하고 CDV의 생물학적 활성에 관한 정밀한 분석이 이뤄졌다”며 “바이오드론이 각종 난치 질환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로 상용화되는 데 한 걸음 더 나아간 쾌거”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