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셀트리온 ESG 거버넌스 체계 완성...“지속가능경영 실현할 것”
  • ESG 위원회 설립...내년부터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 등록 2022-08-08 오전 9:04:37
  • 수정 2022-08-08 오전 9:04:37
[이데일리 유진희 기자] 셀트리온(068270)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본격화한다. 셀트리온은 지난 5일 이사회 내 ‘ESG위원회’를 설립했다고 8일 밝혔다.



셀트리온 ESG 경영의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지속가능경영 전략을 수립하고, ESG에 대한 방향성을 검토하는 역할을 맡는다.

셀트리온은 앞서 지난 4월부터 지속가능경영실 산하 ESG추진팀을 신설하고 전사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한 바 있다. 이번에 ESG위원회 위원을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해 위원회 운영의 독립성도 확보했다.

현재 셀트리온은 ESG 경영 진단을 위한 자체 종합지표 구축을 마친 상태다. ESG 현황 진단과 개선과제 도출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연내 ESG 경영 이행에 대한 개선점을 찾고 지속 보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내년부터는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 ESG 경영 활동 전반에 걸친 투명화 및 개선에도 노력을 기울인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글로벌 트렌드에 맞춰 수준 높은 ESG 경영전략 수립과 실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자체 역량 강화에 더 힘을 쏟을 계획”이라며 “향후 꾸준한 ESG 평가와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지속가능경영 대표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