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기사는 인쇄용 화면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X
잠깐! 아래 내용을 확인 해 주세요.

브라우저 좌측 상단에 그림과 같은 요청이 뜬다면

허용을 눌러 설정을 완료해 주세요.

얼랏창

요청이 뜨지 않았다면 다음 > 안내를 참고해 주세요.

권한 요청을 받지 못하셨나요?
  • view_chrom(좌측상단)
  • view_edge(우측상단)
  • view_whale(우측상단)

사용중인 브라우저의 주소창을 확인 후 알람아이콘아이콘을 눌러 허용해 주세요.

설정 즉시 브라우저 알림이 활성화 됩니다.

큐렉소, 작년 의료로봇 62대 판매...1년 새 2배 이상 성장
  • 4분기 21대 공급...분기 최대 기록 경신
  • 작년 62대 중 국내 29대, 해외 33대
  • 2020년 이후 110대 의료로봇 공급
  • 등록 2023-01-03 오전 9:42:57
  • 수정 2023-01-03 오전 9:42:57
[이데일리 김지완 기자] 큐렉소(060280)가 지난해 62대의 의료로봇을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2021년 30대의 두 배가 넘는 판매고다.

특히, 지난 4분기 공급댓수는 21대로 역대 분기 최고 판매고를 올렸다. 구체적으로 인공관절 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 14대, 하지재활로봇 ‘모닝워크’ 5대 및 상지재활로봇 ‘인모션’ 2대 순이다.

3개년 분기별 의료로봇 공급 추이.(단위 : 대) (제공=큐렉소)


이 같은 성과는 큐비스-조인트가 인도 메릴 헬스케어에 29대 및 미국 TSI에 4대가 공급된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다. 큐렉소의 의료로봇 판매 추이는 2020년 18대, 2021년 30대, 지난해 62대로 가파른 증가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3개년 지역별 의료로봇 공급 추이. (단위 : 대) (제공=큐렉소)


큐렉소 관계자는 “고환율, 고금리, 경기 둔화 등 불확실한 글로벌 경제속에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로써 매출 성장성과 수익성 확대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는 큐렉소 의료로봇의 의학적·기술적 성능에 있어 의료시장에서 인정을 받은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아울러 안정적 부품 수급·제조 및 서비스, 주요 글로벌 의료로봇 시스템과의 경쟁에서의 브랜드 인지도 향상이 가능하였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덧붙였다.

이재준 큐렉소 대표는 “지난 해 의료로봇 목표는 50대 수준이었으나 이를 초과한 62대를 공급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올해에는 국내 시장에서 안정적 공급을 기반으로 해외 시장에서 더욱 분발하여 지난 해 대비 50% 이상의 판매 성과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메릴 헬스케어를 통한 글로벌 판매 국가 확대, 큐비스-조인트의 미국 FDA 인허가 추진, 큐비스-스파인과 모닝워크의 안정적 미국 시장 진입, 의료로봇의 제품 고도화 및 적응증 확대 등 해외 의료로봇 시장에서의 위상을 높이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감

의과대학 입학정원 증원 어떻게 생각하세요?

필요하다

134명( 82% )

불필요하다

29명( 17% )

저작권자 © 팜이데일리 - 기사 무단전재, 재배포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